본문

iPhone 아이폰 7 공개와 새 기능에 자세히 알아보기



안녕하세요! 나노 블로그의 나노 입니다.


2016년 9월 8일 (애플 발표장 현지 기준 9월 7일) 새벽 2시에 진행된 애플의 Apple Special Event 에서 많은 분들이 기다리시고, 해외, 국내를 할 것 없이 여러가지 루머와 유출이 공개된 아이폰 7 이 드디어 공개 되었습니다.


새로운 컬러가 추가된다, 용량 단위가 변경된다, 듀얼 카메라가 도입된다, 홈 버튼이 바뀐다. 등의 다양한 루머와 의견 등을 인터넷과 뉴스에서 찾아볼 수 있었는데요. 그 논란이 종결되는 순간이었습니다.


오늘 나노 블로그에서는 새로운 아이폰 7 에서 볼 수 있는 새로운 기능들에 대해 자세히 살펴보고, 구매가 필요한지 확인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새롭게 단장한 디자인



아이폰을 아시는 분들이면 모두 아시겠지만 아이폰은 다른 스마트폰에 비해 새 기기에서 디자인을 보았을 때 이질감이 크게 느껴지지 않습니다. 상단의 스피커, 와이드스크린, 홈 버튼과 사이드의 볼륨, 무음, 잠금 버튼의 간단한 구성을 띄고 있지요. 아이폰 7 도 마찬가지로 크게 이질감이 느껴지지 않는 아이폰 그대로 나왔습니다.


아이폰 7 은 아이폰 6 나 아이폰 6s 와 거의 비슷한 디자인을 가지고 있습니다. 동일한 부분을 설명하는 것보다 달라진 부분을 설명하는 것이 더 빠를 것 같습니다.


아이폰 6 출시 때 절연띠라는 별명을 가지고 아이폰 상, 하단에서 2줄 씩 있던 안테나 케이블은 1줄로 줄었습니다. 실제로 보는 것이 가장 좋겠지만 아이폰 6, 아이폰 6s 보다 깔끔해 보이지만 이제 익숙해져가는 아이폰 6, 아이폰 6s 의 디자인을 보다가 아이폰 7 을 본다면 조금 어색해 보일 수도 있겠습니다.


그리고 SNS 에서 오가던 루머 중 새로운 컬러가 추가된다는 내용이었습니다. 처음에는 블루가 추가된다고 했다가 피아노 블랙이라는 명칭으로 더 진한 검은색의 아이폰이 출시될 것이다. 라고 했는데 예상과 다르게 제트 블랙이라는 검은색을 바탕으로 한 기기에 유광을 더해 색상이 추가 되었습니다. 아래에서 다시 한번 다뤄볼 내용이지만 아이폰 7 은 32기가, 128기가, 256기가 모델로 나뉘게 되었는데요. 제트 블랙에서 32기가를 사용할 수 없어 128기가, 256기가를 선택해야 합니다.


카메라 부분도 듀얼 카메라가 도입된다는 등 여러가지 루머가 오고 갔었습니다. 카메라 루머도 정확하게 아이폰 7 플러스에서 듀얼 카메라를 도입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디자인 유출과 같이 카메라가 커지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카메라가 후면보다 나오는 현상인 일명 '카툭튀' 현상이 보다 눈에 띄기 때문에 보기 좋지 않다는 의견도 있습니다.


같은 듯 다른 홈 버튼


애플 매직 트랙패드 2 와 새로운 맥북, 맥북프로에 도입된 트랙패드는 기존 트랙패드와는 달리 누르는 메커니즘이 물리적인 버튼이 아닌, 누르는 압력을 감지해 Taptic Engine 이라는 부분에서 짧은 진동을 발생하는 것과 동시에 내장 스피커를 통해 '또각' 하는 눌리는 소리를 출력하고 있습니다. 포스터치를 이용해 단순히 누르는 것이 아닌 세게 누르는 것도 감지하는 등 다양한 기능을 구현할 수 있습니다.


포스터치가 이전의 물리적인 아이폰 홈 버튼을 대체하게 되면서 세게 누르기 등의 다양한 기능을 지원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어떻게 iOS 에서 활용할 수 있을지는 아이폰 7 이 출시되면 알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여러개의 스피커



기존까지 아이폰의 스피커는 하단에 1개로 구성 되어있었지만 최근에 출시된 iPad Pro 모델과 동일하게 스피커가 스테레오로 구성되었습니다. iPad Pro 와 다른 점이라면 상단에 스피커가 존재하지 않습니다. 아쉽게도 게임 등의 사용에는 조금 더 몰입감 있는 플레이가 안되는데요, 매번 작아서 다른 스마트폰에 밀리던 음량이 2배 정도 커진다고 하니 나름 괜찮은 개선이라고 볼 수 있겠습니다.


사라진 3.5mm 이어폰 단자



루머에서 아이폰의 이어폰 단자가 사라진다고 말이 많았었지요. 루머와 같이 아이폰 7 에는 이어폰 단자가 사라지게 됩니다. 그 대신 충전 단자인 라이트닝 단자에 이어폰을 연결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기존의 이어폰 단자는 너무 오래되기도 하고, 스마트폰을 비롯한 얇은 휴대용 기기들을 얇게 하지 못하는 걸림돌이 되고 있었는데 아이폰 7 으로 시작해서 다른 스마트폰에서도 이어폰 단자가 제거되고 블루투스 이어폰 등의 무선화가 진행될 것으로 보입니다. 대신 기존의 3.5mm 이어폰 을 연결할 수 있도록 라이트닝 - 3,5mm 변환 젠더를 기본으로 제공합니다.


그리고 별도로 구매할 수 있는 AirPods 라고 표기되는 에어팟을 출시했습니다. 디자인은 기존의 이어팟에서 케이블을 제거한 모습입니다. 그리고 블루투스를 사용하지 않고 자체 무선 방식을 사용해 연결과 사용이 매우 간단하다는 애플의 소개입니다.


더 강력해진 프로세서



애플은 새로운 아이폰에 도입되는 프로세서 이름을 A<숫자> 로 구성해 지난 아이폰 6s 에서 A9 프로세서를 도입했었습니다. 하지만 이번에 아이폰 7 에 도입된 프로세서는 A10 이 되야 하지만 A10 퓨전이 되었습니다. 맥을 사용해 보신 분은 아시겠지만 퓨전 드라이브는 SSD 와 HDD 를 결합해 SSD 속도를 큰 용량으로 사용할 수 있게 도와주는 기술입니다. 빠른 SSD 와 느린 HDD 를 결합한 것처럼 고성능 듀얼 코어와 저전력 듀얼 코어를 따로 도입해 필요에 따라 유연하게 조정되어 사용됩니다.


공유

댓글 0